‘나 혼자 산다’ 김민경·박세리, 차돌박이 육전 버거

국민일보

‘나 혼자 산다’ 김민경·박세리, 차돌박이 육전 버거

입력 2020-09-18 13:11

오늘(1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세리가 김민경의 새로운 집을 방문, 선물을 주고받으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리얼 ‘친한 친구’의 모습을 뽐낸다.

기막힌 ‘쿵짝’을 자랑하는 김민경과 박세리는 차돌박이 먹방에 돌입, 가위질 따위는 필요 없이 커다란 고기 한 점을 입에 넣으며 흡족한 식사를 한다. 두 사람의 우아한 미식 토크가 이어지던 와중, “얇은 고기는 살 안 찐다”라는 박세리의 먹언까지 이어지며 전국 다이어터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라고. 남다른 먹방 철학으로 한 마음 한 뜻이 된 ‘먹친’들의 통 큰 먹방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김민경은 차돌박이 육전으로 햄버거를 만드는 신개념 레시피를 선보이고, 박세리는 재료를 보자마자 메뉴를 알아차리며 끊임없이 찰떡궁합을 뽐낸다. 두 사람은 푸짐한 재료를 취향에 맞게 조합하기 시작, 과연 고소함과 풍미를 더한 ‘차돌박이 육전 햄버거’는 어떤 모습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알차게 하루를 함께 보내며 ‘절친’에 등극한 김민경과 박세리는 “오늘 정말 많은 걸 같이했어”라며 뿌듯한 마음을 드러낸다.

마음 잘 맞는 두 여자의 쉴 틈 없이 바쁜 힐링 데이의 MBC ‘나 혼자 산다’는 오늘(18일) 밤 11시 10분에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MBC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