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크 “10년 뒤 테슬라 전기차 연간 2천만대 생산”

국민일보

머스크 “10년 뒤 테슬라 전기차 연간 2천만대 생산”

입력 2020-09-29 08:54 수정 2020-09-29 09:46
AP연합뉴스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10년 뒤 테슬라의 전기차 생산량이 연간 2000만대 수준으로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머스크는 28일(현지시간) 2030년까지 연간 2000만대의 전기차를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고 경제전문 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가 보도했다. 테슬라는 2019년 36만5000대의 전기차를 생산했으며 머스크 예측치는 현재 생산량의 50배 이상이다.

머스크는 이날 트위터에도 글을 올려 7년 내 전 세계의 연간 전기차 생산량이 3000만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한 뒤 “지속해서 뛰어난 (생산) 실행 능력이 갖춰질 경우 테슬라는 아마도 2030년 이전에 연간 생산량 2000만대에 도달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하지만 경제전문 매체 배런즈는 머스크의 전기차 생산량 전망에 대해 “투자자들이 그 수치를 아무리 분석한다고 하더라도 그것은 너무나 큰 목표치”라고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다.

배런즈는 “테슬라가 만약 2000만대를 판다면 테슬라는 8000억 달러(936조원) 매출에 1000억 달러(117조원) 수익을 창출한다는 뜻”이라며 “갈 길이 너무나 멀지만 투자자들은 머스크를 믿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