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정오에 작은 소식” 예고… ‘♥김태희 셋째?’ 두근

국민일보

비 “정오에 작은 소식” 예고… ‘♥김태희 셋째?’ 두근

입력 2020-10-20 05:52 수정 2020-10-20 09:38
가수 겸 배우 비(왼쪽 사진)과 그의 아내인 배우 김태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비(본명 정지훈)가 의미심장한 예고 글을 올려 세간의 이목을 모았다.

비는 19일 인스타그램에 불 모양 이모티콘들과 함께 자신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그는 “내일 오전 12시 작은 소식 전합니다. 두둥”이라며 궁금증을 자극했다.

비의 글이 올라온 이후 온라인에는 각종 추측이 난무했다. 아내 김태희와의 사이에서 셋째 아이를 임신한 게 아니냐는 추측이 가장 큰 호응을 얻었다. 일부는 새 앨범 발매 계획을 뜻하는 게 아니냐는 예상도 나왔다.

김태희의 SNS에는 새로운 글이 업로드되지 않은 상태다.

비와 김태희는 2017년 결혼해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