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출신 권민아 “다 싫고 힘들다…그냥 좀 자고싶어”

국민일보

AOA 출신 권민아 “다 싫고 힘들다…그냥 좀 자고싶어”

입력 2020-10-26 10:05 수정 2020-10-26 10:22
권민아 인스타그램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불면증을 호소했다.

권민아는 26일 인스타그램에 “수면제를 먹어도 먹어도 잠이 안 온다. 언제 아무 생각 없이 두 발 뻗고 편하게 잘 수 있을까. 그랬던 적은 있나”는 글을 남겼다.

그는 “아무것도 안 하자니 뭔가를 하고 싶고, 해야만 할 것 같고…. 뭔가를 하자니 ‘난 지금 뭘 할 수 있지?’ 싶다”며 불안한 마음을 털어놨다.

그는 “믿었던 사람한테마저 신뢰가 깨지고 나니 인간은 정말 뭘까 싶다. 다가가고 싶어도 만남 뒤에 오는 불안감이 나를 너무 힘들게 한다”며 “아직은 다 싫고 힘들구나. 그냥 좀 자고 싶다”고 고백했다.

끝으로 권민아는 “동탄이나 일산에 상담 잘해주시고 약도 잘 지어주시는 좋은 정신과 선생님 혹시 없나. 근처에 정신과 다니는 분들 추천 좀 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권민아는 지난 7월 인스타그램을 통해 AOA 활동 당시 지민의 괴롭힘으로 팀을 탈퇴하고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폭로했다. 이후 그는 정신적 고통을 호소해왔으며 현재는 치료받으며 안정을 취하고 있다.

박수현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