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뭇한 수염·더벅머리…“죄송” 시상식서 사과한 강하늘

국민일보

거뭇한 수염·더벅머리…“죄송” 시상식서 사과한 강하늘

입력 2020-10-29 11:37
'2020년 대한민국 대중문화 예술상' 시상식 영상 캡처

배우 강하늘이 수염을 기른 모습으로 시상식 무대에 등장해 화제다.

지난 28일 오후 6시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0년 대한민국 대중문화 예술상’ 시상식에서 강하늘은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해 무대에 올랐다.

'2020년 대한민국 대중문화 예술상' 시상식 영상 캡처

수염을 거뭇하게 기른 모습으로 무대에 오른 강하늘은 주변 반응을 의식한 듯 자신의 수염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다른 작품 때문에 수염을 밀지 못하고 왔다. 죄송하다”며 민망한 듯 웃었다.

이어 그는 “(이 상은) ‘동백꽃’ 팀이 다 올라오기 벅차서 제가 대신 받은 거라고 생각한다”며 “좋은 연기자가 되기 전에 좋은 사람부터 되겠다”고 인상 깊은 수상소감을 남겼다.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시상식이 온라인으로 개최된 것과 관련해서 “답답하고 힘든 시기인데 모쪼록 무탈하고 건강하게 많은 분들에게 희망과 에너지를 줄 수 있는 일을 기대하고 있다”며 “저도 작년가 변함없이, 앞으로도 변함없이 힘이 될 수 있는 배우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울 드라마 어워즈 2020' 영상 캡처

앞서 강하늘은 지난 달 15일 진행된 ‘서울 드라마 어워즈 2020’에서도 수염을 기른 모습으로 깜짝 등장해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그는 현재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을 촬영하느라 수염을 기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하늘이 수염을 기른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수염 무슨일? 합성아니죠?” “겸손하다 응원해요!” “수염 기른 것도 훈훈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강하늘을 응원했다.

이날 강하늘은 ‘2020년 대한민국 대중문화 예술상’ 시상식에서 배우 공효진, 성우 김용식, 희극인 박미선, 보이그룹 세븐틴, 대중문화예술제작자 신춘수, 배우 윤유선, 안무가 최영준 등과 함께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김남명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