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영웅”…불난 집서 주인 구하고 숨진 美 반려견들

국민일보

“나의 영웅”…불난 집서 주인 구하고 숨진 美 반려견들

반려견이 깨워 불난 집서 주인은 빠져나와
두마리는 집 안에서 숨진 채 발견

입력 2021-01-21 17:37
기사와 무관한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화재 속에서 잠든 주인을 깨워 탈출시키고 죽은 미국 반려견들의 이야기가 알려져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미국 ABC방송에 따르면 지난 18일 아침 미국 버지니아주 딘위디 지역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났다.

화재 신고를 접한 당국은 소방요원과 응급의료진을 현장에 파견해 화재 진압에 나섰다. 다행히 집에 있던 주인은 불이 더 크게 번지기 전 집에서 빠져나와 길 건너 이웃집에서 피신했다.

그러나 그와 같이 있던 반려견 두 마리는 집에서 나오지 못했다. 경찰청은 불길을 진압하며 집안을 수색하던 중 두 마리의 개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화재 때 연기를 마신 탓에 현장에서 치료를 받은 뒤 병원으로 이송된 집 주인은 “두 개는 나의 영웅”이라며 “화재 당시 잠 들어 있던 나를 개들이 펄쩍펄쩍 뛰며 올라와 잠을 깨웠다. 그래서 내가 불길에서 탈출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개들이 왜 집을 빠져나오지 못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딘위디 소방당국은 화재의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이며, 집안의 화재경보기 작동 여부도 파악 중이다.

황금주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