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라제네카, 65세 미만에만 접종” 독일 권고

국민일보

“아스트라제네카, 65세 미만에만 접종” 독일 권고

입력 2021-01-28 23:11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AFP=연합

독일 예방접종위원회가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을 65세 미만에만 접종하라고 권고했다. 고령층에는 충분한 임상시험이 이뤄지지 않았다는 이유에서다.

독일의 질병관리청 격인 로베르트코흐연구소(RKI) 산하 예방접종위원회는 28일(현지시간) 낸 권고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18∼64세를 대상으로만 접종을 제의하라”고 밝혔다고 독일 의사신문 등이 전했다.

높은 연령층에 대한 자료가 충분하지 않기 때문에 다른 화이자·바이오엔테크나모더나 등의 m-RNA(메신저리보핵산) 백신과 달리 65세 미만에 대해서만 접종하라는 권고다.

유럽의약품청(EMA)은 29일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조건부 판매승인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낮은 가격과 유통 편의성을 앞세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한국을 비롯해 주요국에 대한 수출을 앞두고 있다.

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