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좋아 녹는다” 훈남 셰프 미카엘, 한국인 아내 첫 공개

국민일보

“너무 좋아 녹는다” 훈남 셰프 미카엘, 한국인 아내 첫 공개

입력 2021-02-23 18:03
SBS '동상이몽2' 예고편 캡쳐

셰프 미카엘이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새롭게 합류한다.

23일 SBS에 따르면 미카엘 아쉬미노프 셰프 부부의 이야기는 오는 3월1일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최초 공개된다.

불가리아 출신의 미카엘은 ‘냉장고를 부탁해’ ‘수미네 반찬’ 등 여러 방송에 출연하며 훈남셰프로 주목받으며 스타 셰프 대열에 합류했다.

미카엘의 결혼이나 아내에 대해 자세히 공개된 적이 없는 만큼 그의 ‘동상이몽2’ 출연 소식에 더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 말미에 공개된 첫 예고에서 베일에 가려진 미카엘의 아내가 처음 등장했다. “남편은 항상 모든 걸 총동원해서 저한테 다 해주려고 한다”는 아내를 향해 미카엘은 “아내는 눈이 예쁘다. 너무 좋다. 항상 녹는다”며 서로를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동상이몽2’ 김동욱 PD는 “큰 사랑을 받았던 ‘추우부부’ 추자현과 우효광 부부에 이어 두 번째 국제결혼 부부”라며 “두 분 다 한 번의 아픔을 겪고 결혼을 한 재혼부부”라고 밝혔다.

한편 미카엘은 불가리아 쉐라톤 호텔, 웨스틴 조선 호텔 등에서 일했으며 현재 젤렌의 오너셰프를 맡고 있다.

이주연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