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임명 첫날, 서울시 부시장들 전원 사의 표명

국민일보

오세훈 임명 첫날, 서울시 부시장들 전원 사의 표명

입력 2021-04-09 00:00
제38대 서울특별시장에 당선된 오세훈 시장이 8일 오전 서울시청으로 첫 출근하며 직원들에게 꽃다발을 받고 있다. 연합

오세훈 서울시장 취임 직후 서울시 부시장 3명이 모두 오 시장에게 사의를 표명했다.

서울시 관계자에 따르면 시장권한대행을 맡았던 서정협 행정1부시장과 김학진 행정2부시장은 오 시장 취임 첫날인 8일 사의를 표명했다. 사표 제출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

정무직 국가공무원인 행정 1·2부시장은 임용권자가 대통령이고 임용제청권자가 시장이다.

김우영 서울시 정무부시장은 지난 7일 사직서를 제출했다. 정무부시장의 임명권자는 시장이다.

김 부시장은 고 박원순 전 시장에 의해 서울시에 영입됐으며, 박 시장 사망 1주일여 전인 지난해 7월 1일 취임했다.

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