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다훈 딸 남경민, 배우 윤진식과 7월 결혼… “참 든든”

국민일보

윤다훈 딸 남경민, 배우 윤진식과 7월 결혼… “참 든든”

입력 2021-06-28 20:36
윤다훈(왼쪽)과 딸 남경민. MBC 캡처

배우 윤다훈(본명 남광우·56)의 딸인 배우 남경민(34)이 두 살 연상의 동료 배우 윤진식(36)과 다음 달 16일 결혼한다.

28일 연예계에 따르면 남경민과 윤진식은 오는 7월 16일 서울 논현동 모처에서 화촉을 밝힌다.

남경민은 이날 SNS에 웨딩화보 사진과 함께 “코로나로 마음 고생을. 이제 진짜 한 달도 안 남았네요. 웃음 가득 알콩달콩 잘 살게요”라고 결혼 소감을 전했다.

윤다훈은 “가끔 술도 한 잔씩 할 수 있는 아들이 생겨서 좋다. 사위가 참 든든하다”고 연합뉴스에 전했다.

남경민 SNS 캡처

윤다훈에게 딸 경민씨는 특별한 존재다. 그는 과거 시트콤 ‘세친구’로 전성기를 맞았을 때 미혼부인 사실을 고백한 후 한동안 활동을 중단했다. 이후에는 딸과 함께 예능에 출연하기도 했다.

남경민은 2010년 드라마 ‘신데렐라 언니’로 데뷔해 드라마 ‘학교 2013’,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 등에 출연했다. 윤진식은 뮤지컬 및 연극 무대에서 활동 중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