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원로목사 1000여명 “교회 위한 기도가 이기적이었습니다”

국민일보

[포토] 원로목사 1000여명 “교회 위한 기도가 이기적이었습니다”

교회 세속화 자성 회개기도 대성회

입력 2017-09-28 00:26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기사사진

원로목사 1000여명이 27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열린 한국기독교원로목회자재단 주최 ‘2017 원로목회자 회개기도 대성회’에서 뜨겁게 기도하고 있다. 70 ∼80대 목회자들은 회개선언문을 발표하고 교회를 위한 기도가 이기적이었다고 회개했다. 교회가 세속화되고 빛과 소금의 역할을 상실한 것에 대한 자성이었다. 앞줄 오른쪽은 원로목회자재단 이사장 임원순 목사. 강민석 선임기자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