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첫 ‘부부 비행대장’ 탄생… 김동우·이인선 소령

국민일보

공군 첫 ‘부부 비행대장’ 탄생… 김동우·이인선 소령

입력 2018-01-12 20:26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기사사진

공군 최초의 부부 비행대장이 탄생했다. 공군은 12일 제19전투비행단 155대대 김동우(왼쪽) 소령, 제5공중기동비행단 258대대 이인선 소령(여·오른쪽)이 지난해 11월, 12월 항공작전·훈련 등을 지휘하는 비행대장에 각각 임명됐다고 밝혔다. 38세 동갑인 이들은 공군사관학교 51기 동기다. 김 소령은 KF-16 전투기 조종사, 이 소령은 CN-235 수송기 조종사다.

김경택 기자 ptyx@kmib.co.kr

많이 본 기사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