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 더 바이블] 헤브론(Hebron)

국민일보

[인 더 바이블] 헤브론(Hebron)

입력 2018-07-07 00:01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기사사진

구약성서에 나오는 헤브론은 지금까지도 존재하는 고대 도시입니다. 히브리어로 ‘연합’ ‘동맹’ ‘우정’을 뜻하는 헤브론은 유다 산맥 해발 930m 골짜기에 자리하고 있고, 브엘세바에서 예루살렘으로 가는 길 중간입니다. 오늘날 팔레스타인 자치구에 속해 있습니다.

헤브론은 하나님께서 아브람을 아브라함이라 부르시며 여러 민족의 조상이 되어 크게 번성하게 하신다는 언약을 세운 곳이기도 합니다.

사울 왕과 아들 요나단이 전쟁에서 죽은 뒤 다윗이 하나님께 유다에 있는 성읍으로 올라가도 될지 아뢰었습니다. 하나님께서 다윗에게 헤브론으로 가라 이르셨습니다. 다윗이 그곳으로 가 유다 사람들에게 기름부음을 받고 유다의 왕이 되었습니다. 이스라엘과 전쟁이 계속되는 가운데 이스라엘의 모든 지파가 헤브론으로 다윗을 찾아왔습니다.

“그리하여 이스라엘의 모든 장로가 헤브론으로 왕을 찾아오니, 다윗 왕이 헤브론에서 주님 앞으로 나아가 그들과 언약을 세웠다. 그리고 그들은 다윗에게 기름을 부어서, 이스라엘의 왕으로 삼았다.”(삼후 5:3, 새번역)

하나님께서 다윗을 연합의 도시 헤브론으로 보내시어 마침내 이스라엘을 하나로 만드셨습니다.

박여라 영문 에디터 yap@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