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새 생명 축복하는 통로되길”

국민일보

“가정·새 생명 축복하는 통로되길”

CCM 싱어송라이터 유은성, 첫 싱글 앨범 ‘너로 인해 행복하게 될 거야’ 발표

입력 2020-05-15 00:01
  • 미션라이프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유은성 성결대 교수가 14일 경기도 안양의 한 카페에서 CCM ‘너로 인해 행복하게 될 거야’에 담긴 메시지를 설명하고 있다. 안양=송지수 인턴기자

‘사람마다 자기 노래를 가지고 이 땅에 축복받으며 태어나지요. 고요한 하나님의 아름다운 멜로디 너를 향한 너를 위한 노래.’

CCM 싱어송라이터인 유은성 성결대 공연음악예술학부 교수가 최근 발표한 첫 번째 싱글 앨범에 수록된 곡 ‘너로 인해 행복하게 될 거야’는 5월 가정의 달에 잘 어울리는 축복송이다. 유 교수는 14일 경기도 안양 성결대 부근의 한 카페에서 국민일보와 인터뷰를 갖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힘들어하는 분이 많은데 이 앨범이 가정을 축복하고 교회 안에서 새 생명을 축복하는 통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CCM ‘하나님 아버지의 마음’ ‘주의 손에 나의 손을 포개고’ ‘나는 믿네’ ‘회복시키소서’ 등으로 알려진 유 교수는 지금까지 발표한 6개 정규 앨범에 모두 스토리텔링을 담았다. 세상을 향한 중보기도, 위로의 찬양, 회복, 선교 등의 주제로 앨범을 제작했다. 3곡을 수록한 이번 싱글 앨범의 주제는 ‘축복송’이다.

유 교수는 지난 3월 중순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가 한창일 때 한 장애인이 나라에서 받은 공적 마스크를 더 어려운 사람을 위해 기부한 모습을 보며 도전을 받았다. 그의 달란트인 찬양으로 사람들을 위로하고자 앨범을 기획했다. ‘너로 인해 행복하게 될 거야’는 한기채 중앙성결교회 목사가 작사하고 유 교수가 곡을 붙여 만들었다. 아내인 배우 김정화씨와 두 아들도 특별 게스트로 참여했다.

유 교수는 “아프리카에서는 아이가 태어나면 부모가 그 아이만을 위해 특별한 노래를 불러준다고 한다”며 “스바냐 3장 17절 말씀처럼 우리 존재로 인해 기쁨을 이기지 못하고 각 사람을 위해 축복의 노래를 불러주시는 하나님의 마음을 생각했다”고 말했다.

곡 ‘Amazing Korea(어메이징 코리아)’는 나라가 위기일수록 더 하나가 돼 아픔과 어려움을 나누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경쾌하고 빠른 박자의 음원으로 아내 김씨와 배우 김혜은, 개그맨 박성호 김원효 김재욱 이종훈 정범균 이창호 등이 뮤직비디오 영상에 참여했다. 변치 않는 주의 신실하심을 찬양하는 CCM ‘주 신실하심 놀라워’를 리메이크한 곡도 담았다.

유 교수는 2013년 결혼 후 방송 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다. 결혼 전보다 사역의 스펙트럼이 넓어졌다고 한다. 학교 채플과 캠프 등에서 노래 부를 기회와 일반인과의 접촉점이 늘면서 찬양으로 복음을 전할 기회가 많아졌다.

유 교수는 “일반인 중에는 저와 아내가 어떻게 사는지 궁금해하는 이들이 많다”며 “CCM뿐 아니라 방송 등을 통해 예쁘게 잘 사는 모습을 보여드리며 결혼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이후 유 교수도 아내와 번갈아 자녀들을 가정에서 보육하며 또래 부부와 비슷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 유 교수는 최근 아내에게 ‘김 상사’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그는 “두 아들을 키우다 보니 아내의 언성이 높아지는 것 같다. 눈을 감고 있으면 군대에 온 것 같아 이 별명을 붙여줬다”며 껄껄 웃었다.

유 교수의 기도 제목은 평생 하나님을 찬양하는 것이다. 그는 “녹슬어서 없어지기보다 닳아 없어지는 찬양사역자가 되고 싶다. CCM 사역자로 헌신할 다음세대를 양성하는 일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안양=김아영 기자 singforyou@kmi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