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 신년특집 인구가 미래다!
  • 보호종료, 새 동행의 시작

국민경제 주요기사더보기

산업/기업 국세청장 “노태우 SK 비자금, 과세 건이면 법령·시효 검토” 강민수 국세청장은 22일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이혼 과정에서 드러난 노태우 전 대통령의 비자금에 대해 “재판에서 나온 것이든 소스가 어디든 과세해야 할 내용이면 당연히 해야 한다”고 밝혔다. 강 청장은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임광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이날 업무보고 현장에는 노 전 대통령의 부인 김옥숙 여사가 보관해온 1991년 선경건설(SK에코플랜트 전신)

정치 주요기사더보기

정치일반 與 전대 모바일 투표율 낮자, 후보들 서로 “내가 유리하다” 국민의힘 당권주자들이 저조한 당원 모바일 투표율을 두고 각기 유리한 해석을 내놓으면서 막판 ‘표심’ 결집에 총력을 다했다. 한동훈 후보 측은 친윤(친윤석열)계 ‘조직표’ 동원력이 떨어졌다고 분석하며 1차 투표에서 과반 확보를 자신했다. 반면 나경원·원희룡 후보는 “결선투표로 갈 가능성이 커졌다”고 주장했다. 21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7·23 전당대회 일반 국민 여론조사가 이날부터 이틀 간 자동응답시스템(ARS) 방식으로 실시된다. 지난

사회 주요기사더보기

경북 [이제는 지방시대] 신 성장 동력 발굴 10년… 포항 ‘철강 → 첨단산업도시’ 탈바꿈 경북 포항시는 지난 10년간 신산업 육성을 통해 새로운 성장 동력을 발굴하며 지역경제 활력 제고와 일자리 창출에 성공하고 있다. 또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 구조 변화와 복지·문화·교통 저변 확대 등 정주 여건 혁신을 이뤄내며 시정 전반에 걸쳐 의미있는 변화와 도약을 이끌어냈다. 기술·인력 양성 집중… R&D 예산 700억 포항시는 2014년부터 철강 일변도의 산업구조를 다변화하기 위해 신산업 육성을 통한 성장 동력 확보에 매진해 왔

국제 주요기사더보기

미국 美민주 의원 37명 “바이든 물러나라”… 공화, 해리스 공격 준비 미국 민주당 의원 최소 37명이 조 바이든 대통령의 대선 후보 사퇴를 공개적으로 요구한 것으로 집계됐다.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낸시 펠로시 전 하원의장, 척 슈머 상원 원내대표 등 당내 영향력이 큰 인사들의 변심을 기점으로 후보 교체론이 다시 거세지는 모양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캠프는 민주당의 후보 교체를 가정하고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에 초점을 맞춘 공세를 준비하고 나섰다. 워싱턴포스트(WP)는 민주당 소속 상원의원 50명

이슈&탐사 주요기사더보기

연예 주요기사더보기

영화/비디오 ‘파일럿’ 조정석 “‘호감 이미지’는 캐릭터 덕분…많은 도전 해볼 것” 조정석의 연기는 자연스럽다. 부담스럽지 않은 유쾌함과 진지함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사람들의 마음을 쥐락펴락한다. 그래서 조정석의 연기는 영리하다. 그가 뮤지컬에 이어 스크린에서 여장 남자 연기를 시도했다. 밤이 늦어지면 콧수염이 거뭇거뭇하게 올라오고 “볼이 넓어 발 사이즈가 279”라고 말하는 그(녀)다. 오는 31일 개봉하는 영화 ‘파일럿’에서 조정석은 여동생 정미(한선화)의 신분을 빌려 재취업하게 된 조종사 한정우를 연기했다. 지

스포츠 주요기사더보기

스포츠일반 “양궁은 자신과 싸우는 종목, 모든 걸 쏟아내는 게 중요” 2016 리우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동메달 결정전 5세트. 세트 점수 4-4 동점에 경기 종료까지 남은 화살은 3발. 모두가 활 끝만 바라보는 숨 막히는 정적을 가르고 기보배(36)는 10점을 연달아 명중시키며 동메달을 거머쥐었다. 직전 4세트에서 3점을 쏴 위기를 맞았지만 활시위를 놓는 데 흔들림은 없었다. 기보배는 “내가 쏜 화살과 10점 과녁이 실타래로 이어진 것처럼 느껴졌다”며 “선수 시절 최고의 한 발”이라고 돌아봤다. 금메

라이프 주요기사더보기

연극/무용/공연/뮤지컬 학전 소극장 이끈 김민기 별세 “고마웠다” 노래 ‘아침이슬’의 작사·작곡가이자 극단 겸 소극장 학전을 33년간 이끌었던 연출가 겸 제작자 김민기 대표가 21일 별세했다. 향년 73세. 22일 극단 학전에 따르면 김민기 대표는 전날 오후 8시 26분 위암 합병증인 폐렴으로 세상을 떠났다. 김민기의 친조카인 김성민 학전 총무팀장은 이날 서울 종로구 대학로 학림 카페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김 대표님은 지난해 가을 위암 4기 판정을 받았다. 항암 치료를 했지만, 간으로 전이가

개st하우스 주요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