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 신년특집 인구가 미래다!
  • 보호종료, 새 동행의 시작

TV국민일보더보기

국민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경제일반 기업대출 급증… 부실도 늘어 은행 건전성에 경고등 은행권 기업대출이 눈에 띄게 불어나면서 건전성 악화의 ‘뇌관’이 될 수 있다는 우려가 번지고 있다. 금융 당국은 고금리 시기 중소기업에 자금 공급을 지원하면서도 대출 연체율 상승 등 부실 리스크를 관리해야 하는 딜레마에 빠졌다. 금융위원회는 22일 중소기업벤처부와 ‘중소기업 금융 애로점검 협의체’ 1차 회의를 열었다. 협의체는 중소기업에 필요한 금융지원 방안을 적시에 마련하고, 위험 요인에 조기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부는 고

정치 주요기사더보기

정치일반 쓴소리 쏟아낸 원로 “尹 불통·당 무능”… 與 초선 당선인도 “기업이면 벌써 TF” 국민의힘이 4·10 총선 패배에 따른 수습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의견 수렴을 하는 과정에서 질타가 쏟아졌다. 국민의힘 원로들 사이에서는 총선 참패 원인이 ‘대통령의 불통·당의 무능’에 있다는 작심 비판이 나왔다. 초선 당선인들은 “회사였다면 벌써 TF(태스크포스)를 만들었다” 등 쓴소리를 내놓았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 겸 당대표 권한대행은 1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상임고문단 간담회를 열고 당 원로들의 조언을 구했다. 상임

사회 주요기사더보기

사회일반 [단독] “배현진과 약혼했다”…스토킹한 50대 구속기소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을 지속해서 스토킹한 50대 남성이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진 것으로 확인됐다. 이 남성은 배 의원이 참석한 가족 장례식장까지 찾아와 “나는 의원님과 약혼한 관계”라며 행패를 부리고, 온라인상으로 배 의원을 성적 모욕하는 게시물 등을 수백 회 올린 것으로 전해졌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검사 임유경)는 지난 19일 50대 남성 최모씨를 스토킹범죄처벌법 위반,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국제 주요기사더보기

아시아 몰디브 총선 ‘친중’ 압승… 中 인도·태평양 거점 확보 인도양 섬나라 몰디브 총선에서 친중국 성향 여당이 압승했다. 지난주 남태평양의 솔로몬제도 총선에 이어 몰디브에서도 친중 정권이 힘을 받으면서 중국은 두 대양의 중요한 거점을 확보하게 됐다. 몰디브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여당인 국민회의(PNC)는 21일(현지시간) 치러진 총선에서 개표율 83.7%까지 전체 의석수 93석 중 68석을 확보해 승리를 확정했다. 제1야당으로 친인도 성향인 몰디브민주당(MDP)은 같은 개표율까지 10석

이슈&탐사 주요기사더보기

연예 주요기사더보기

영화/비디오 ‘범죄도시4’ 김무열 “사라지지 않는 악의 불씨 표현” “이번 영화에서 내가 맡은 역할은 극에 긴장감을 조성하는 것이다. 내 캐릭터가 잘 서야 대립 구도가 형성될 수 있었다. ‘이 사람이라면 마석도(마동석)도 위험할 수 있겠다’는 걱정을 관객에게 줄 수 있는 인물이어야 했다.” 지난 18일 서울 종로구 한 카페에서 만난 배우 김무열은 이렇게 말했다. 그는 오는 24일 개봉하는 ‘범죄도시4’에서 악인 백창기 역을 맡았다. 백창기는 특수부대 용병 출신이다. 그는 ‘두뇌 빌런’인

스포츠 주요기사더보기

야구 라이온 킹 따라잡은 ‘소년 장사’…최정, KBO 최다 홈런 타이 전설적인 기록에 걸맞은 극적인 홈런이었다. SSG 랜더스 최정이 개인 통산 467번째 아치를 그리며 프로야구 통산 홈런 순위에서 이승엽 두산 베어스 감독과 공동 선두로 뛰어올랐다. 팀의 승리는 덤으로 따라왔다. 최정은 16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 9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좌중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시즌 9호, 통산 467호 홈런이었다. 패색이 짙은 상황이었다. 토종 에이스 김광현이

라이프 주요기사더보기

음악/클래식 지휘자 이승원, 덴마크 지휘 콩쿠르서 한국인 최초 우승 지휘자 이승원(새뮤얼 리·34)이 21일(한국 시각)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폐막한 니콜라이 말코 국제 지휘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을 차지했다. 니콜라이 말코 국제 지휘 콩쿠르는 덴마크 국립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창단 지휘자인 니콜라이 말코를 기리기 위해 1965년 만들어졌으며, 3년마다 열린다. 이 대회에서 한국인 우승자가 나온 건 이승원이 처음이다. 현재 이 악단의 상임 지휘자이자 대회 심사위원장인 파비오 루이지는 “이승원은

개st하우스 주요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