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대통령실 “北, 핵실험 준비는 돼 있는 듯”

국민일보

[속보] 대통령실 “北, 핵실험 준비는 돼 있는 듯”

입력 2022-05-13 16:15 수정 2022-05-13 16:30
윤석열 대통령이 13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 국제금융센터에서 열린 거시금융상황 점검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대통령실은 13일 북한의 7차 핵실험 가능성에 대해 “핵실험 준비는 돼 있는 것 같다”며 “다만 핵실험을 하기 전에 여러 종류의 미사일 실험을 테스트할 가능성도 있지 않나 보고 있다”고 밝혔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용산 청사 브리핑룸에서 “북한이 6번이나 했는데 추가적인 핵실험을 필요로 하는지, 기술적인지 정치적인지를 미국과 함께 여러 가지 판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음 주 한미정상회담이 예정돼 있기 때문에 북한과 한반도 문제를 포함한 역내 문제, 양자 협력 문제, 글로벌 문제에 대해 매우 구체적인 액션 플랜을 준비해놓으려고 한다”고 말했다.

‘7차 핵실험이 경제에 미칠 영향을 어떻게 보느냐’는 질문에는 “6번 핵실험을 했는데 7번째 핵실험을 하면 단기간으로는 경제가 반응하겠지만 많은 전문가들이 그것보다는 우크라이나 전쟁, 글로벌 경제위기 펀더멘털이 더 큰 구조적 변수라는 입장인 것으로 이해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가현 기자 hyu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