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희근 경찰청장 내정자 “국민 기대와 우려에 책임감 느껴”

국민일보

윤희근 경찰청장 내정자 “국민 기대와 우려에 책임감 느껴”

입력 2022-07-05 11:37

신임 경찰청장에 내정된 윤희근 경찰청 차장이 5일 서울 서대문구 국가경찰위원회에서 열린 차기 경찰청장 임명제청동의안 심의위원회에 출석하고 있다.


윤 차장은 이날 회의에 참석하며 "경찰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와 우려가 그 어느 때보다 크고 엄중한 상황임을 잘 알고 있다"며 "무거운 책임감과 사명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권현구 기자 stoweo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