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이 강제로”…한밤중 차로 납치된 20대男, 극적 탈출

국민일보

“넷이 강제로”…한밤중 차로 납치된 20대男, 극적 탈출

입력 2022-08-16 04:12 수정 2022-08-16 09:33
15일 오전 0시20분쯤 서울 용산구의 한 아파트 단지 인근에서 남성 4명이 20대 남성 A씨를 차량에 강제로 태워 납치하려는 모습. TV조선 보도화면 캡처

서울 도심에서 한밤중 20대 남성이 강제로 차량에 태워져 납치됐다가 달리는 차에서 뛰어내려 탈출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이날 0시20분쯤 용산구의 한 아파트 단지 인근에서 남성 4명이 20대 남성 A씨를 차량에 강제로 태워 납치하려 한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목격자가 당시 인근 건물 위에서 찍은 영상을 보면 건장한 남성들이 검은색 차량 문을 열더니 A씨를 억지로 차에 태웠다. A씨가 “으악, 사람 살려!”라고 소리치며 발버둥쳤지만 소용없었다.

납치됐던 A씨는 사건 발생 30여분 뒤 차가 강남구 논현동 일대를 이동 중일 때 뛰어내려 탈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15일 새벽 강남구 논현동에서 달리던 차에서 탈출한 A씨가 행인들의 부축을 받으며 걸어가는 모습. MBN 보도화면 캡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CCTV 등을 토대로 남성 4명 중 차에 타지 않았던 1명을 현장 인근에서 붙잡아 임의동행했다.

납치 용의자는 경찰 조사에서 피해자와 채무 관계가 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자신은 납치에 가담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파악하는 한편 나머지 일당 3명을 추적하고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