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편 재승인 점수 조작 의심…검찰, 방통위 등 압수수색

국민일보

종편 재승인 점수 조작 의심…검찰, 방통위 등 압수수색

입력 2022-09-23 10:17

검찰이 지난 2020년 상반기 종합편성채널·보도전문채널 재승인 심사와 관련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북부지검은 23일 감사원 이첩 사건과 관련해 방송통신위원회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일부 심사위원의 자택도 압수수색 대상에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감사원은 지난 2020년 상반기 재승인 심사와 관련해 일부 채널에 대한 점수 조작 정황을 의심하며 심사위원에 대한 조사를 진행한 바 있다. 감사원은 재승인 심사가 조작된 정황을 발견했다며 이를 검찰에 이첩했고, 검찰이 강제수사에 나선 것이다.

김판 기자 pa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