흡연 단속하자…아버지뻘 공무원 폭행한 20대女 [영상]

국민일보

흡연 단속하자…아버지뻘 공무원 폭행한 20대女 [영상]

피의자 폭행 혐의 입건…피해자는 “정신적 충격으로 병가”

입력 2022-09-28 05:20 수정 2022-09-28 09:57
지난 26일 서울 강북구 수유역 인근 금연구역에서 20대 여성이 흡연을 제지하던 70대 공무원을 폭행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금연구역에서 흡연하던 20대 여성이 단속하던 구청 소속 70대 남성 공무원을 폭행해 경찰에 입건됐다. 당시 폭행 모습이 찍힌 영상이 온라인에 퍼져 공분이 일고 있다.

서울 강북경찰서는 금연구역에서 흡연을 단속하던 고령의 공무원을 폭행한 혐의로 20대 A씨를 입건했다고 2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5시쯤 지하철 4호선 수유역 인근에서 강북구청 소속 70대 공무원 B씨에게 제지당하자 발길질하고 얼굴 등을 향해 수차례 주먹을 휘두른 혐의를 받는다.

사건 당시 금연구역에서 담배를 피우던 A씨는 B씨가 공무원증을 제시하며 단속 근거를 설명하자 갑자기 폭력을 행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당시 술을 마신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6일 서울 강북구 수유역 인근 금연구역에서 20대 여성이 흡연을 제지하던 70대 공무원을 폭행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목격자가 사건 현장을 찍은 영상이 전날 온라인에 공개되기도 했다. ‘수유역 흡연 단속하시는 분 폭행’이라는 제목의 영상에는 A씨가 B씨에게 일방적으로 무차별 폭행을 가하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검은색 가죽 재킷에 모자를 쓴 A씨는 길 한복판에서 B씨의 하체에 발길질하더니 이내 손으로 머리를 여러 차례 가격했다.

구청 관계자는 “B씨는 정신적 충격으로 2주 병가를 낸 상황”이라고 전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