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사위, 양곡관리법 제2소위 회부 두고 파행

국민일보

법사위, 양곡관리법 제2소위 회부 두고 파행

입력 2023-01-16 16:38

더불어민주당 소속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들이 16일 양곡관리법 개정안의 법안심사제2소위 회부에 반발하며 법사위장을 퇴장하고 있다.


기동민 민주당 의원은 김도읍 법사위원장이 오전 회의 종료 직전 양곡법을 2소위로 회부한다고 밝힌 것과 관련해 "사과하셔야 하지 않나. 이런 일방적인 진행이 어딨나. 이런 경우가 세상에 어디있나"라고 항의했다.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도읍 법사위원장이 생각에 잠겨 있다.

김 위원장은 "분명히 말한다. 지금까지 여러분들의 의견을 들어서 의결이든 소위 회부든 모두 해왔다"며 "2소위 회부에 대해 간사 간 협의를 하자고 한 적이 없다. 2소위 회부 의견이 있으면 그대로 회부해왔다"고 반박했다.


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