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게임 못하게 해”…흉기로 고모 살해 중학생 체포

국민일보

“왜 게임 못하게 해”…흉기로 고모 살해 중학생 체포

입력 2023-03-27 21:39 수정 2023-03-27 22:36
국민일보 자료사진

게임을 하지 못하게 막았다는 이유로 함께 살던 40대 고모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중학생이 검거됐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군(13)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A군은 이날 오후 7시30분쯤 용산구 한 빌라에서 고모 B씨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숨졌다.

A군은 B씨가 게임을 못하게 하자, 이같은 범행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B씨는 A군 아버지가 몇 년 전 갑작스레 숨지자, A군 할아버지와 함께 한집에서 A군 형제를 돌봤다고 한다.

경찰은 A군이 촉법소년인 점을 감안해 체포 상태를 해제한 뒤 구체적인 범행 동기를 조사할 방침이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