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한 관광객, 쇼핑·교통·숙박에 모바일 간편 결제

국민일보

방한 관광객, 쇼핑·교통·숙박에 모바일 간편 결제

한국관광공사-BC카드-한국간편결제진흥원, 업무협약

입력 2023-04-26 09:17

앞으로 외국 관광객이 한국 여행 중 편리하게 모바일 결제를 활용할 수 있도록 쇼핑·교통·숙박 등에 간편 결제 시스템이 도입된다.

한국관광공사는 25일 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BC카드,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방한 외래객 모바일 간편결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관광공사는 글로벌 결제 네트워크를 보유한 BC카드, 위챗·유니온페이 등 국내외 간편결제 서비스를 운영 중인 한결원과 손을 맞잡고 외국 관광객이 한국 여행 중 편리하게 모바일 결제를 활용할 수 있도록 쇼핑·교통·숙박 등에 간편 결제 시스템 도입을 지원한다.

향후 3사는 관광공사 해외 지사와 SNS 등을 활용해 모바일 간편결제를 홍보하고, 럭키머니 및 쿠폰 이벤트 등을 전개한다. 또한 부산, 강원도 강릉 등 관광거점도시에서는 간편결제 도입 시범사업 운영, 음식점, 전통시장 등 소상공인 간편 결제 확대 지원 등 모바일 간편결제 활성화를 통한 국내 업계 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마케팅 캠페인에서 축적된 방한 외래객의 주요 소비지역, 업종 등 소비 패턴을 분석해 방한 관광 개선점 및 마케팅 인사이트를 도출하고 관련 업계 및 지방자치단체 대상 분석과 진단을 지원한다.

김장실 관광공사 사장은 “올해는 외국인 방한 수요의 회복기이자 ‘2023-2024 한국관광 방문의 해’ 캠페인이 시작되는 만큼 방한관광 편익을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고 이를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라며 “인바운드 관광 수요를 증대해 내수 활성화, 특히 소상공인들에게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남호철 여행선임기자 hcnam@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