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학부모들 ‘의왕교육지원청 신설’ 총력전 나섰다

국민일보

의왕 학부모들 ‘의왕교육지원청 신설’ 총력전 나섰다

김성제 시장 “급증 교육행정 수요로 신설 반드시 필요”

입력 2023-04-29 13:00

경기도 의왕시 학부모들이 군포시에 소재한 ‘군포의왕교육지원청’을 분리하기 위한 범시민 서명운동에 나섰다.

교육여건 개선을 위해서다.

의왕시는 학부모 대표 중심으로 구성된 ‘의왕교육지원청 신설 추진위원회’가 29일 학의천변에서 통합교육지원청 분리를 위한 범시민 서명운동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서명운동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의왕교육지원청 신설 추진위원회는 오는 6월 30일까지 서명인원 5만명을 목표로 전자 서명과 방문 서명(동주민센터 및 시청 민원실)을 병행해 서명운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후 서명부를 경기도교육청, 교육부에 전달해 의왕시민들의 간절함 바람을 전달할 계획이다.

선포식에서 권선경 추진위원장은 “의왕시에 교육지원센터가 있지만, 교육지원청 업무의 아주 일부만 처리하고 있고, 대부분의 학부모들은 의왕시에 교육지원센터가 있는 것도 모르고 있다”면서 “의왕시 학생들만의 맞춤형 교육행정 서비스 제공을 위해 의왕교육지원청 신설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성제 시장은 “의왕시 전역에서 추진 중인 도시개발사업으로 인구유입이 지속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학교배치, 통학로 개선 등 급증하는 교육행정 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의왕교육지원청 신설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시에서도 시민들과 함께 의왕교육지원청 신설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선포식에는 김 시장과 시·도의원, 학부모대표, 각 사회단체장 등 시민 500명이 참여했다.

의왕=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