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왕실도자기축제, 교류도시 중국 즈보시도 방문

국민일보

광주왕실도자기축제, 교류도시 중국 즈보시도 방문

방세환 시장 “앞으로 30주년, 40주년도 기념할 수 있기를”

입력 2023-05-05 09:24

경기도 광주시는 전날부터 열리고 있는 ‘제26회 광주왕실도자기축제’에 교류도시인 중국 즈보시 도예단이 방문했다고 5일 밝혔다.

광주시와 중국 즈보시는 도자 특화도시라는 공통점을 배경으로 지난 2003년 자매결연을 맺고 행정, 문화, 체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해왔다.

특히, 올해는 교류 20주년을 기념해 사향동 부시장 및 도예단 14명이 3일부터 3박 4일 일정으로 광주시를 방문했다.

즈보시 대표단은 이번 방문 기간 경안천 습지생태공원, 빙그레 광주공장 등 광주시의 주요 시설들을 견학하고, 광주시청 1층 로비에 마련된 교류 20주년 사진전을 관람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이충우 여주시장, 최원철 충남 공주시장, 오효선 제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 일행도 직접 방문해 제26회 광주왕실도자축제를 축하했다.

제26회 광주왕실도자기축제는 4일부터 11일간 곤지암도자공원 일대에서 개최된다. 즈보시의 작품은 6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방세환 시장은 “광주시와 즈보시가 자매결연을 맺은 지 벌써 20주년이 되었다. 앞으로 30주년, 40주년도 기념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여주시, 공주시, 제주시 대표단 여러분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경기·광주=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