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장미원’ 에버랜드, 720품종 300만 송이 장미 만발

국민일보

‘K장미원’ 에버랜드, 720품종 300만 송이 장미 만발

국내 최초, 세계 최고 장미원 ‘어워드 오브 가든 엑설런스’ 선정

입력 2023-05-08 09:11

사랑의 계절인 5월을 맞아 에버랜드에 ‘꽃의 여왕’ 장미가 만발한다.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오는 12일부터 한 달여 간 2만㎡ 규모의 장미원(Rose Garden)에 720품종 약 300만 송이의 장미가 만개할 것이라고 8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세계장미대회에서 연이어 최고상을 수상한 에버랜드 장미원과 자체 개발 장미를 다양하게 체험하는 것은 물론, 장미 향기를 맡으며 전국 유명 맛집 메뉴를 맛볼 수 있는 가든 푸드 페스티벌 등 ‘보고 느끼고 맛보는’ 오감형 장미 콘텐츠를 풍성하게 경험할 수 있다.

에버랜드 장미원은 지난 11월 호주 애들레이드에서 열린 세계장미컨벤션에서 세계 최고의 장미 정원에 수여되는 ‘어워드 오브 가든 엑설런스’를 국내 최초로 수상하며 K장미원의 위상을 높였다.

에버랜드 장미원은 빅토리아가든, 비너스가든, 미로가든, 큐피드가든 등 4개 테마존으로 구성돼 있는데, 동선을 따라 이동하며 각 테마별로 차별화된 장미 경험을 할 수 있다.

올 봄에는 자체 개발한 24종의 신품종 장미를 포함해 포트선라이트(영국), 뉴돈(미국), 나에마(프랑스) 등 세계 각국의 아름다운 장미 720품종 300만 송이를 감상할 수 있다.

장미꽃밭 속으로 들어가 가까이서 장미향을 맡고 사진 찍을 수 있는 로즈워크는 물론, 장미 행잉화분과 알리움, 세이지 등 봄꽃들도 조화롭게 연출돼 있어 다양한 포토스팟에서 로맨틱한 추억을 남길 수 있다.

올해는 에버랜드가 자체 개발한 장미인 ‘에버로즈’를 다채롭게 경험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먼저 빅토리아가든에는 국산 품종 최초로 국제 장미대회에서 최고상을 수상한 퍼퓸 에버스케이프 품종을 비롯해 에버로즈 5종을 실제 생화와 함께 식물세밀화로 만나 볼 수 있다.

에버로즈의 잎, 꽃대, 줄기, 열매의 모습을 자세히 표현한 식물세밀화를 통해 그림 속 장미와 실제 장미를 비교해보고 각 장미들의 특징에 대해 알아보는 특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또한 에버로즈의 향을 온전히 담아낸 비건 퍼스널케어 브랜드 ‘플로레비다’ 팝업존도 장미원에 마련돼 바디워시, 바디로션, 샴푸, 토너 등 바디케어 제품 14종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

12일부터 21일까지 플로레비다 팝업존 방문 고객들에게는 매일 선착순 100명에게 퍼퓸 로즈를 증정하고, SNS 인증샷, 인스타그램 팔로우 이벤트 등을 통해 틴케이스 핸드크림과 기념 스티커 등을 즉석에서 선물한다.

장미원 곳곳에 마련된 에버로즈 향기 터널에서는 부드럽고 시원한 쟈스민향이 특징인 부케드퍼퓸 장미 향기를 체험할 수 있다.

따뜻한 봄 날씨를 만끽하며 야외에서 오감으로 경험할 수 있는 장미 콘텐츠도 풍성하게 마련된다.

12일부터 21일까지 에버랜드 장미원에서는 장미 향기를 맡으며 맛있는 먹거리를 즐기는 ‘스프링 온 스푼’ 가든 푸드 페스티벌이 펼쳐진다.

이번 축제에서는 남박(용리단길), 파이리퍼블릭(연남동) 등 MZ세대 핫플레이스 맛집들과 식음 전문 브랜드들이 야외에서 피크닉하며 먹기 좋은 특별 메뉴를 선보이며, 미국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에맥앤볼리오스 등도 맛볼 수 있다.

장미원을 더욱 로맨틱하게 채우는 특별 공연과 장미 포토스팟도 펼쳐진다.

스프링 온 스푼 축제 기간 장미원에서는 2인조 어쿠스틱 밴드의 버스킹 공연이 매일 2회씩 열려 맛있는 음식과 함께 감미로운 무대를 즐길 수 있고, 15m 높이의 초대형 토끼 래빅이 장미를 가득 안고 있는 장미원 시그니처 포토스팟도 5월말 선보일 예정이다.

남호철 여행선임기자 hcnam@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