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시대 주인공 바로 나’ 경기도교육청, 창의융합교육

국민일보

‘AI시대 주인공 바로 나’ 경기도교육청, 창의융합교육

입력 2023-05-15 18:28

경기도교육청은 인공지능(AI) 시대를 주도할 미래인재를 키우기 위해 미래형 과학교육 기반의 ‘학생 맞춤형 창의융합교육’을 강화한다고 15일 밝혔다.

학생이 과학적 호기심을 바탕으로 실생활과 연계된 탐구 활동을 하며 문제 해결, 참여, 실천까지 확장하도록 지원한다.

먼저 첨단 기자재를 구비한 경기 미래형 과학실 모델학교 15곳과 지역 맞춤 경기 미래형 과학실을 201곳 학교에 구축하기 위해 예산 200억원을 투입한다.

경기 미래형 과학실에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AI 수업콘텐츠도 개발해 학생주도 탐구 중심 과학교육으로 전환을 가속화한다.

또 학생이 상상한 것을 스스로 펼치고 융합해 만들 수 있는 STEAM 메이커교육을 강화한다. 이를 위해 학생중심 메이커 교육과정 운영, 경기메이커학교 19곳 운영, 지역사회와 연계한 STEAM 메이커 생태계를 조성을 확대한다.

이와 함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서 지역과 학교가 함께 하는 지역 자율-탐구, 체험-공동실천의 탄소중립 환경교육을 실천한다.

학생 저마다의 재능과 잠재력 발현을 위해서는 영재학급과 영재교육원 운영, 예술·인문사회·정보 등 다양한 영역의 영재교육 운영을 지원한다.

이현숙 도교육청 융합교육정책과 과장은 “인공지능 시대에 과학적 호기심과 협력을 바탕으로 공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창의융합형 인재를 키우는 것이 중요하다”며 “학생들의 다양한 관심과 잠재력을 발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학교 운영 사례 공유, 지자체·전문기관 연계 등 미래형 과학교육의 전환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수원=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