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夜 놀자’ 화성 뱃놀이축제, 6월 9~11일까지

국민일보

‘바다夜 놀자’ 화성 뱃놀이축제, 6월 9~11일까지

정명근 시장 “대한민국 대표 해양축제 되도록 최선 다하겠다”

입력 2023-05-25 23:51

경기도 화성시는 수도권 최대 해양축제 ‘제13회 화성 뱃놀이 축제’가 오는 6월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간 서신면 전곡항과 제부도에서 열린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축제의 콘셉트는 ‘바다夜 놀자’로, LED로 장식한 총 10대의 요트가 밤 9시까지 승선체험과 함께 퍼레이드를 펼쳐 별이 가득한 밤바다의 낭만을 선사한다.

또 토요일 야간에는 뱃놀이 디제잉 파티, 불꽃 드론 쇼, 해상 불꽃쇼 등 밤바다를 화려한 볼거리로 수놓는다.

아름다운 서해 앞바다를 오감으로 느낄 수 있어 방문객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었던 승선체험이 이번엔 야간 뱃놀이에 밤 공연까지 더해져 낮부터 밤까지 풍성한 즐길거리로 채워졌다는 게 화성시의 설명이다.

이와 함께 육·해상 체험 프로그램은 확대돼 육상 키즈 체험존에서는 물놀이 체험장을 연계한 워터 슬라이드, 창작배 띄우기, 워터데칼 체험이, 해상 수상 레저존에서는 문보드, 수상자전거, 펀보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이 준비됐다.

관광객들이 제부도 매바위 워터풀장과 마리나 버스킹을 손쉽게 즐길 수 있도록 순환 셔틀버스도 운행된다.

화성 뱃놀이 축제 승선체험권 구매는 26일 오후 2시부터 화성 뱃놀이 축제 홈페이지 또는 축제 현장에서 가능하다. 1만원 이상 티켓 구입 시 행복화성지역화폐 3000원 권이 제공된다.

정명근 시장은 “이번 뱃놀이 축제는 시원한 여름을 맞이하는 첫 번째 대형 이벤트가 될 것”이라며 “수도권을 넘어 대한민국 대표 해양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화성=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