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다니지마”…테이프로 의자에 초등생 묶은 日 교사

국민일보

“돌아다니지마”…테이프로 의자에 초등생 묶은 日 교사

입력 2023-05-28 16:54
'FNN' 방송 유튜브 캡처

일본의 한 초등학교 교사가 수업 중에 반복해 자리를 벗어나 돌아다닌다는 이유로 학생을 접착테이프로 의자에 묶어둔 엽기적인 일이 발생했다.

24일 FNN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전날 일본 시즈오카현 시즈오카시 교육위원회는 “관내 초등학교에 근무하는 교사가 수업 중 학생의 허벅지를 접착테이프로 의자에 고정하는 부적절한 지도를 했다”며 사과했다.

'FNN' 방송 유튜브 캡처

지난 4월 말 시즈오카현에 위치한 한 초등학교의 담임교사 A씨는 한 학생이 수업 도중 반복해서 의자에서 일어나 돌아다니자 천으로 된 접착테이프로 허벅지를 돌려 감아 몇 분동안 의자에 고정시켰다.

이 같은 사실은 지난 12일 같은 반 학생 보호자의 신고로 학교 측에 알려졌다. 피해 학생은 부상을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보호자는 FNN에 “(A교사는) 아이가 소란스럽게 하면 ‘시끄러워’라고 큰 소리로 고함을 쳤다고 한다. 심지어 다쳐서 울고 있는 아이한테도 호통을 쳤다고 한다”며 “A교사가 무서워 학교를 쉬는 아이도 있었다”라고 전했다.

교육당국이 조사에 나서자 A교사는 “수업 중에 학생이 자꾸 자리에서 일어나 돌아다녔다. 주의를 주었음에도 말을 듣지 않아 과도한 행위를 하게 됐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학교 측은 또 다른 보호자의 신고로 문제를 파악하고 있었으나, 23일까지 교육위원회에 알리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시 교육위원회는 A교사의 행동이 ‘체벌’에 해당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재발 방지를 위해 일선 학교에 적절한 지도를 당부하는 연수를 실시하기로 했다.

이강민 기자 river@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