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 멈춘 버스, 꿈쩍 않자…하나둘 모인 시민들 [영상]

국민일보

도로 멈춘 버스, 꿈쩍 않자…하나둘 모인 시민들 [영상]

입력 2023-09-12 05:47 수정 2023-09-12 10:11
지난달 22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왕복 8차선 도로 한가운데 멈춰선 버스. 출동한 경찰관들이 밀어보지만 역부족이다. 경찰청 유튜브 영상 캡처

출근시간대 도로 한가운데 멈춰선 버스를 이동시키기 위해 경찰과 시민이 한뜻으로 힘을 모은 사연이 전해졌다.

경찰청은 최근 유튜브 공식 계정을 통해 지난달 22일 오전 9시쯤 경기도 수원시 소재 왕복 8차선 도로에서 발생한 버스 고장 영상을 공개했다. 당시 마을버스가 운행 중 갑자기 고장 나 좌회전·유턴 차선을 가로막고 있는 상황이었다.

지난달 22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왕복 8차선 도로 한가운데 멈춰선 버스를 밀기 위해 시민들이 하나둘 모이고 있다. 경찰청 유튜브 영상 캡처

“도로에 버스가 고장 나 멈춰 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 3명은 버스를 옮기기 위해 뒤쪽에서 밀었지만 버스는 꿈쩍도 하지 않았다. 교통정리를 하던 경찰까지 합류해봐도 역부족이었다.

그때, 옆 차선에 서 있던 승용차에서 한 시민이 내려 힘을 보탰다. 이어 배달 기사와 횡단보도 신호 대기 중이던 보행자까지 하나둘 합세해 버스를 밀었다. 마침내 버스는 움직이기 시작했고, 무사히 반대편 갓길로 옮겨졌다. 버스를 이동시킨 시민들은 유유히 현장을 떠났다.


지난달 22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왕복 8차선 도로 한가운데 멈춰선 버스를 경찰과 시민들이 밀고 있다. 경찰청 유튜브 영상 캡처

해당 영상을 두고 온라인에서는 “진정한 영웅들”이라며 찬사가 쏟아졌다. 경찰 관계자는 “시민들의 도움 덕분에 안전하게 버스를 이동시킬 수 있었다”며 “도움을 주신 시민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