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방러 마치고 귀국…“북러관계 발전 새로운 장”

국민일보

김정은, 방러 마치고 귀국…“북러관계 발전 새로운 장”

조선중앙통신 “18일 새벽 국경 두만강역 통과” 보도

입력 2023-09-19 06:27 수정 2023-09-19 10:24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7일(현지시간) 러시아 연해주 아르툠1 기차역에서 북한으로 돌아가는 열차에 오르며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러시아 방문을 마치고 북한으로 돌아왔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9일 “김정은 동지께서 러시아에 대한 공식 친선방문을 마치시고 18일 새벽 국경역인 두만강역을 통과하셨다”고 보도했다.

이어 “김정은 동지께서는 이번 방문을 통해 러시아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 동지와 러시아 정부, 인민들과의 동지적 우의 및 친선의 유대를 더욱 두터이 하시고 조·로(북·러) 관계 발전의 새로운 장을 열어놓으셨다”고 강조했다.

또 “김정은 동지께서는 러시아 국경역인 하산역을 통과해 두만강을 건너시며 사랑하는 우리 인민들에게 따뜻한 귀국 인사를 보내셨다”고 덧붙였다.

김 위원장은 지난 10일 오후 평양을 떠나 13일 러시아 아무르주 보스토치니 우주기지에서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했다. 전투기를 생산하는 ‘유리 가가린’ 공장 등을 돌아보며 총 8박9일간의 방러 일정을 마쳤다.

김판 기자 pa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