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빛 미소’ 전웅태 ‘두 대회 연속 2관왕’

국민일보

‘금빛 미소’ 전웅태 ‘두 대회 연속 2관왕’

입력 2023-09-24 19:53
24일 중국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근대5종 개인·단체전 결승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2관왕을 차지한 대한민국 전웅태가 시상대에 올라 포즈를 취하고 있다.

24일 중국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근대5종 개인·단체전 결승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2관왕을 차지한 대한민국 전웅태가 시상대에 올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웅태가 개인전과 단체전을 모두 제패하며 이번 항저우 아시안게임 한국의 첫 2관왕에 올랐다.

24일 중국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근대5종 남자 결승에서 전웅태가 금메달을 획득하고 환호하고 있다.

24일 중국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근대5종 남자 결승에서 전웅태가 금메달을 획득하고 환호하고 있다.

전웅태는 24일 중국 항저우의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대회 근대5종 남자 개인전에서 펜싱, 수영, 승마, 레이저 런(육상+사격)까지 합쳐 금메달을 획득했다. 상위 3명 선수의 기록을 합쳐 결정하는 단체전에서도 이지훈(2위) 정진화(4위)와 함께 금메달을 따냈다. 이로써 전웅태는 2개 대회 연속 2관왕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24일 중국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근대5종 단체전 결승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대한민국 정진화(왼쪽부터), 이지훈, 전웅태가 시상대에 올라 포즈를 취하고 있다


.

항저우=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