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싱 여자 플뢰레, 만리장성 넘지 못하고 은메달

국민일보

펜싱 여자 플뢰레, 만리장성 넘지 못하고 은메달

입력 2023-09-28 22:01
펜싱 플뢰레 여자 대표팀(홍세나, 홍효진, 채송오, 홍서인)이 28일 오후 중국 항저우 전자대학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플뢰레 단체 결승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패한 후 서로를 위로하고 있다.

한국 펜싱 여자 플뢰레 대표팀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중국을 넘지 못하고 은메달을 획득했다.

펜싱 플뢰레 여자 대표팀 홍세나가 28일 오후 중국 항저우 전자대학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플뢰레 단체 결승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패한 후 눈물을 흘리고 있다.

여자 플뢰레 대표팀은 28일 중국 항저우 전자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단체전 결승에서 중국에 31-34로 패배했다.

펜싱 플뢰레 여자 대표팀(홍세나, 홍효진, 채송오, 홍서인)이 28일 오후 중국 항저우 전자대학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플뢰레 단체 결승전에 출전하고 있다.

단체전에는 홍세나(안산시청), 홍효진(성남시청), 채송오(충북도청), 홍서인(서울특별시청)이 출전했다.

28일 오후 중국 항저우 전자대학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플뢰레 단체 결승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플뢰레 대표팀 선수들이 시상대에 올라 은메달을 들어보이고 있다.

28일 오후 중국 항저우 전자대학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플뢰레 단체 결승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플뢰레 대표팀 선수들이 시상대에 올라 은메달을 들어보이고 있다.

항저우=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