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 위서 춤추고 횡설수설… 마약한 채 운전한 40대 여성 구속

국민일보

도로 위서 춤추고 횡설수설… 마약한 채 운전한 40대 여성 구속

입력 2023-11-20 16:20
마약을 투약한 채 운전하다 경찰에 붙잡힌 40대 여성이 순찰차를 향해 인사하는 모습. 서울경찰청 유튜브 채널 캡처

마약에 취한 상태로 운전까지 한 4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0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달 2일 서울 서초구 한 도로에서 마약을 투약한 채 운전하던 마약 전과자 4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날 서울경찰청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당시 현장 영상을 보면 접촉 사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순찰차를 향해 한 여성이 허리 숙여 인사한다. 자동차 트렁크에 있던 짐까지 모두 도로 위에 꺼내 둔 채 트렁크 문까지 열려있는 상황이었다.

마약을 투약한 채 운전하다 경찰에 붙잡힌 40대 여성이 서울 서초구 한 도로에서 뛰어다니는 모습. 서울경찰청 유튜브 채널 캡처

비틀거리며 횡설수설하는 등 술에 취한 듯한 여성의 모습에 경찰이 음주 측정을 했지만, 혈중 알코올농도는 감지되지 않았다.

접촉 사고가 난 심각한 상황이지만 여성 운전자는 신이 난 듯 도로 위를 뛰어다니고 이내 춤까지 추기 시작한다.

마약을 투약한 채 운전하다 경찰에 붙잡힌 40대 여성이 서울 서초구 한 도로에서 춤을 추는 모습. 서울경찰청 유튜브 채널 캡처

마약 투약을 의심한 경찰은 간이 시약 검사를 이행했고 양성 반응이 나왔다. 여성 운전자 차량 내에서는 숨겨뒀던 마약 주사기도 발견됐다.

경찰 조사 결과 해당 여성은 마약 투약 전력도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이 여성을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성윤수 기자 tigris@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