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군 복무 중 건넨 명절 인사… “인연 계속되길”

BTS 군 복무 중 건넨 명절 인사… “인연 계속되길”

입력 2024-02-11 17:55
RM 인스타그램

멤버 전원이 군 복무 중인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멤버들이 팬들에게 “새해 복 많이 받으라”며 명절 인사를 남겼다.

위버스

11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서 RM은 “잘 지내고 계신지요. 저도 자대에 와서 잘 적응하며 지내고 있습니다. 떡국도 먹었고 설이라 조금 쉬기도 하며 잘살고 있답니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설을 한 번 더 보내야 여러분을 볼 수 있겠지만 저도 제시간을 잘하고 있겠습니다. 또 다른 배움과 경험의 장이 될 거라 믿고 있습니다”면서 “언제 어디서든 항상 건강하시고 나쁜 일보다 좋은 일들이 훨씬 많으시길 소원하겠습니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의 인연이 계속 이어지기를 소망하며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도 덧붙였다.

지민이 입대 당시 올린 사진(왼쪽)과 지난 10일 팬들에게 명절 인사를 건네는 게시글. 위버스

멤버 지민도 전날 “행복한 설 되시고 올해 한 해도 건강히 아프지 말고 행복하기만 한 한 해가 됐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저랑 정국이 잘 지내고 있으니까 너무 걱정 마시고 또 찾아오도록 하겠습니다”고 전했다. 이어 “맛난 거 많이 드시고 오늘은 다이어트 하지마세요”라고 당부했다.

최예슬 기자 smarty@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