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공단, 전·현직 국가대표 국내대학원 교육지원금 사업 추진

체육공단, 전·현직 국가대표 국내대학원 교육지원금 사업 추진

입력 2024-02-23 12:34
국민체육진흥공단 전경. 공단 제공

서울올림픽기념국민체육진흥공단(체육공단)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전·현직 국가대표 선수와 지도자를 대상으로 ‘국내대학원 교육지원금’ 사업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국내대학원 교육지원금 사업은 체육인의 석·박사 학위 취득 지원을 통해 경력개발·사회 진출 기회를 제공하고 전문성을 가진 인재 육성을 목표로 한다. 2002년 이후 이용대(배드민턴), 임동현(양궁) 등 700여 명의 학위 취득을 지원해 교수, 지도자, 스포츠 행정가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는 기존 지원 대상자를 포함해 70여 명을 지원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4학기까지 학기당 최대 300만원의 입학금 및 등록금이 지원된다.

신청 희망자는 종목별 경기단체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체육공단 최종 접수 마감은 3월 15일이다. 자세한 사항은 체육공단 홈페이지와 대한체육회, 종목별 경기단체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