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학부모 교육참여 기회 넓힌다

경기도교육청, 학부모 교육참여 기회 넓힌다

여덟 가지 주제 자녀교육 역량 키우는 학부모 배움과 소통의 장

입력 2024-04-03 21:02

경기도교육청은 오는 11월까지 ‘찾아가는 온품 학부모교육’을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학부모 역할 이해로 자녀교육에 대한 권리와 책임을 배우고 가정의 교육 기능을 강화하기 위한 취지다.

찾아가는 온품 학부모교육은 소통(4월), 가족(5월), 학습(6월), 이해(7월), 성찰(8월), 진로(9월), 관계(10월), 나눔(11월) 등 여덟 가지 주제를 중심으로 지역을 찾아가 운영한다.

진행은 주제별 전문가 특강에 이어 현장 참여 학부모의 주제 토의로 구성해 학부모의 역할을 배우고 고민을 함께 나누는 소통의 장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학부모 참여 확대를 위해 현장 교육과 온라인 송출을 동시에 진행하고, 참여 기회의 균형을 위해 남부와 북부 권역을 번갈아 실시할 예정이다.

이달 첫 학부모교육은 ‘학교와 학부모의 건강한 소통’을 주제로 25일 서울대 시흥캠퍼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임태희 교육감의 특강을 시작으로 서울대 곽금주(심리학과) 교수 강연, 학부모회 리더 분임토의로 이어질 예정이다.

특히 이번 학부모교육은 올해 학부모회 리더교육과 연계해 각 학교 학부모회 대표자를 대상으로 200명 현장 참여 신청을 받는다. 희망하는 학부모회 대표는 15일부터 온라인으로 신청이 가능하며, 현장 참여가 어려운 학부모는 유튜브 생중계로 함께할 수 있다.

구순이 도교육청 행정역량정책과장은 “기본 인성과 기초 역량을 갖춘 미래 인재를 키우려면 경기교육의 동반자인 학부모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면서 “체계적이고 내실 있는 학부모교육 운영으로 학부모의 교육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자녀교육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수원=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