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살이나 자살 흔적 없다”… 故박보람 부검 결과

“타살이나 자살 흔적 없다”… 故박보람 부검 결과

박보람 소속사, 부검 결과 공개
미확인 루머 등 자제 당부
서울아산병원에 빈소… 17일 발인

입력 2024-04-15 13:31 수정 2024-04-15 14:10
가수 박보람. 박보람 인스타그램 캡처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가수 고(故) 박보람의 부검 결과가 공개됐다.

15일 방송계에 따르면 박보람 소속사 제나두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입장을 내고 “당사 소속 아티스트 고 박보람의 사망 원인을 명확히 확인하기 위해 오늘 오전 부검이 진행됐다”며 “타살이나 자살의 흔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정확한 부검 결과는 추후 유가족에게 전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부검 결과를 전하며 확인되지 않은 루머 유포 및 추측성 보도를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소속사는 박보람 사망 관련 가짜뉴스가 퍼지자 강경 대응 방침을 밝혔다.

소속사는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고인의 명복을 진심으로 빌며 큰 슬픔에 빠진 유가족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잘 배웅할 수 있도록 루머 유포 및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동안 음악에 대한 열정을 놓지 않으며 꿈을 키워간 박보람이 따뜻한 곳에서 편히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함께 빌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박보람은 지난 11일 지인의 집에서 술을 마시던 도중 사망한 채 발견됐다. 그를 발견한 지인이 119에 신고해 병원으로 후송됐지만 결국 같은 날 오후 11시 17분 숨졌다.

고인의 빈소는 이날 오후 3시부터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1호실에 마련된다. 발인은 17일 오전 6시,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김지훈 기자 germany@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