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 한강대교 남성 투신소동…“인근 교통정체 극심”

출근길 한강대교 남성 투신소동…“인근 교통정체 극심”

입력 2024-04-17 08:00 수정 2024-04-17 10:45
투신하려는 사람을 설득 중인 경찰과 소방 당국 관계자들. 연합뉴스

17일 출근시간대 한강대교 위에서 투신 소동이 벌어져 인근 교통이 통제되면서 극심한 차량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소방 당국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50분쯤 신원 미상의 남성이 한강대교 교량 위에 올라와 있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소방 당국과 공조해 현장에서 남성이 내려오도록 설득하고 있다.

서울교통정보시스템(TOPIS·토피스)에 따르면 이 소동으로 한강대교 북단 교차로에서 남단 교차로까지 2~4개 차로가 부분적으로 통제되면서 다리 후미에서 극심한 정체가 빚어졌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