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언론 “한일 정상, 17일밤 전화 협의”

日 언론 “한일 정상, 17일밤 전화 협의”

마아니치신문 보도

입력 2024-04-17 15:38 수정 2024-04-17 16:24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한일 양국 및 한미일 3국 협력과 관련해 17일 밤에라도 전화 협의를 할 것으로 알려졌다고 일본 매체가 보도했다.

마이니치신문은 복수의 한일 소식통을 인용해 기시다 총리가 전화 협의에서 윤 대통령에게 최근 미국 국빈 방문 결과를 설명하고 한일과 한미일이 긴밀히 협력할 방침을 다시 한번 확인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앞서 기시다 총리는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한미일 3국의 협력을 심화하기로 했다.

이날 전화 협의는 일본 측이 먼저 제안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마이니치는 “10일 한국 총선에서 여당이 대패했다”며 “기시다 총리가 윤 대통령과 개인적인 신뢰 관계를 기본으로 한일 관계를 계속 개선하고 싶은 의향이 있는 것 같다. 또 전화 협의는 정상 간 양호한 관계를 어필하려는 목적도 있는 것 같다”고 분석했다.

김지훈 기자 germany@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