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려 27㎏…10원 동전 6600개 모아 기부한 ‘익명 천사’

무려 27㎏…10원 동전 6600개 모아 기부한 ‘익명 천사’

입력 2024-04-25 05:06 수정 2024-04-25 10:11
동해서 익명의 기부자가 기탁한 10원짜리 동전. 동해시 제공, 연합뉴스

강원도 동해시 송정동에 거주하는 익명의 기부자가 수십 년간 모은 동전을 기부했다.

24일 동해시에 따르면 익명의 기부자가 기탁한 자루에는 수십 년 전부터 모은 10원짜리 동전 6600여개가 담겨 있었다. 동전 무게만 27㎏에 달했다. 금액은 총 6만6440원이다,

기부자는 인적사항을 밝히지 않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어 기탁했으니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홍일표 송정동장은 “온정을 베풀어주신 익명의 기부자에게 감사드린다”며 “기부자의 한푼 두푼 모은 무게 이상의 정성과 뜻을 받아 어렵고 힘든 이웃들을 위해 쓰겠다”고 말했다.

시는 이번에 기탁된 성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지역 저소득 세대에 전달할 계획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