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대 골키퍼 김승규, ‘골때녀’ 모델 김진경과 6월 결혼

국대 골키퍼 김승규, ‘골때녀’ 모델 김진경과 6월 결혼

입력 2024-04-30 06:30 수정 2024-04-30 10:13
축구 국가대표 골키퍼 김승규(왼쪽 사진)와 모델 겸 배우 김진경. 뉴시스, 김진경 인스타그램 캡처

축구 국가대표 골키퍼 김승규(33)와 모델 겸 배우 김진경(27)이 오는 6월 결혼한다.

김진경의 소속사 써브라임은 29일 “두 사람은 공통분모인 축구로 가까워져 연인으로 발전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진경은 2012년 온스타일 ‘도전! 수퍼모델 코리아’ 시즌3에 출연하며 연예계에 데뷔해 이후 연기 활동을 해왔다. 현재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 고정 출연하며 활약하고 있다.

김승규는 유소년 선수였던 2007년 남자 17세 이하(U-17) 월드컵을 시작으로 여러 차례 국가대표로 선발돼 출전했다. 2014년 브라질월드컵과 2018년 러시아월드컵, 2022년 카타르월드컵 대표팀에 모두 선발됐다.

2022년부터 사우디아라비아 리그 알샤바브 소속으로 뛰고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