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장 전시상품, 이제는 모바일로 산다…롯데하이마트, 특별할인판매

매장 전시상품, 이제는 모바일로 산다…롯데하이마트, 특별할인판매

입력 2024-05-12 16:02

매장에 전시된 상품을 온라인쇼핑몰 모바일앱에서 검색해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가 등장했다. 성능에는 이상이 없지만 매장에 진열됐던 상품이라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다.

롯데하이마트는 온라인쇼핑몰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에서 전국 330여개 매장에 있는 1300여개 브랜드. 140여개 품목의 전시상품들을 살 수 있는 ‘전시상품 특별관’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특별 할인 가격은 전시 기간과 내·외부 상태 등을 고려해 결정된다.

모바일 앱에서는 전시상품 등급, 브랜드, 가격대, 판매량순, 신상품순 등으로 검색이 가능하다. 상품의 실제 사진, 전시 기간, 박스와 구성품 구비 여부, 스크래치나 찍힘 여부 등 세부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앱에서 마음에 드는 전시상품을 검색한 뒤 가까운 하이마트 매장에서 상품의 실물과 상태를 확인한 뒤 구매하는 것도 가능하다.

전시상품을 사도 일반상품과 마찬가지로 사후 서비스(AS)를 받을 수 있다. 롯데하이마트가 제공하는 ‘중고 가전 수리비 보험’에 가입하면 최대 2년간 고장 수리비를 보장받을 수 있다. TV, 냉장고, 에어컨 등 대형가전과 청소기, 공기청정기, 식기세척기 등 주방·생활가전, 노트북, 데스크톱 등 IT 가전까지 19개 품목이 보험 서비스 대상이다.

김창희 롯데하이마트 온라인부문장은 “고물가 시대에 가성비 제품을 선호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전시가전을 더 쉽고 빠르게 찾으실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축했다”고 말했다.

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