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전기차 구매 의향' 소비자 3년만에 감소

美 '전기차 구매 의향' 소비자 3년만에 감소

입력 2024-05-17 09:03

전기차 구매를 고려하는 미국 소비자들의 비율이 3년 만에 감소세로 돌아선 것으로 나타났다. 16일(현지시간) 자동차 시장조사업체 JD파워가 발표한 '2024 미국 전기차 구매의향'(U.S. Electric Vehicle Consideration)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전기차 구매를 고려할 가능성이 '매우 있다'(very likely)고 답한 소비자는 24%로, 1년 전의 26%에서 2%포인트 줄었다.

전기차 구매를 고려할 가능성이 '대체로 있다'(overall likely)고 답한 비율은 올해 58%로, 작년의 61%에서 3%포인트 감소했다.

JD파워는 “이처럼 신차 구매자의 전기차 구매 의사가 전년보다 하락한 것은 2021년 이 연구를 시작한 이래 처음”이라고 분석했다.

소비자들이 전기차 구매를 고려하지 않는 이유로는 시중에 저렴한 차량이 별로 없다는 점과 충전 인프라 부족, 작년보다 하락한 유가, 고금리 등이 꼽혔다.

이 가운데 충전소 부족은 전기차 구매를 고려할 가능성이 별로 없다는 응답자들의 52%가 지목해 가장 큰 문제로 지적됐다.

신창호 선임기자 procol@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