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패션·의료…‘코리아뷰티페스티벌’ 6월 서울 개최

뷰티·패션·의료…‘코리아뷰티페스티벌’ 6월 서울 개최

입력 2024-05-27 09:24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방문의해위원회, 한국관광공사는 방한 외국인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뷰티·메이크업·헤어·패션·의료·웰니스 등이 어우러진 ‘코리아뷰티페스티벌’을 서울 주요 지역에서 오는 6월 한 달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최근 외국인들이 한국 여행을 선호하는 이유로 화장품, 메이크업, 헤어, 패션을 비롯한 K뷰티 및 의료웰니스 등 K컬처가 꼽히고 있으며, 실제로 올해 3월 입국한 외국인 관광객은 전년 대비 86% 증가했다.

이번 행사 기간을 통해 K뷰티·패션 체험을 원하는 방한 외국인 관광객은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으며, 본 행사에 참여한 K뷰티·패션업계는 코리아뷰티페스티벌을 활용해 외국인들에게 공동 홍보할 수 있다.

이번 행사에는 방한 외국인들을 위한 할인 제공, 뷰티 제품 증정, 체험 프로그램 등 다양한 방문 혜택이 펼쳐진다. 이를 위해 메이크업, 헤어, 패션, 의료·웰니스 등 총 330여개 기업이 참여하며, 6월 1일 개막식을 필두로 헤어·메이크업(홍대), 패션(성수), 리워드이벤트(명동) 등 테마별 거점이 운영된다. 이밖에 B2B 프로그램(헤어 분야 기술교육, 의료·웰니스 업계 기업상담 등) 및 혜택(헤어, 메이크업, 패션, 유통 등 협업기업과, 항공·숙박·OTA 기업들의 할인·판촉 등)이 제공된다.

거점별로 운영되는 체험프로그램은 홍대 레드로드 인근 ‘ㅎㄷ카페’ 야외마당(1~9일)에서 K뷰티를 주제로 한 헤어스타일링, 메이크업 터치업 체험 등이 진행되며, 뷰티플레이 홍대점(1~30일) 및 홍대 레드로드(15일)에서는 K팝 플레이그라운드 랜덤플레이댄스와 K컬처 팝업스토어 등이 함께 열린다. 성수 연무장길 일대(1~30일)에서는 K패션을 주제로 패션 레시피, 포토 스튜디오 체험 등을 즐길 수 있다. 명동 예술극장 앞마당(17~30일)에서 운영되는 팝업스토어에서는 뷰티 관련 구매영수증(5만원 이상)을 지참한 외국인들에게 K뷰티 기념품을 증정하며, 뷰티플레이 명동점(1-30일) 에서는 뷰티 체험 프로그램을 상시 운영하며, 롯데면세점 명동본점(1~30일)에서 홍보 및 전시존 등이 운영된다. 광화문 광장에서 개최될 개막식에서는 K뷰티 시연쇼, 웰니스·국악 퓨전 및 K팝 공연, 개막 세리머니 등 특별 퍼포먼스 등이 열리며, 메이크업, 헤어, 패션, 의료·웰니스 분야 참여기업 관계자, 코리아뷰티페스티벌 연계 팸투어 참가자 및 거점 방문객 등 약 200명이 참석한다. 이 밖에 의료·웰니스 분야 체험·상담 및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5월 31일~6월 2일)된다.

또한, 협력기업들이 내놓는 체험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K패션 & K아이돌 메이크업 클래스(뷰티플레이), 북촌 설화수의 집 도슨트 투어(설화수), 해외 교육생 초청 헤어교육 세미나(제니하우스), 국내 미용학과 유학생 K뷰티 헤어교육 세미나 및 헤어쇼(박준뷰티랩), 브랜드별 메이크업 및 스킨케어 클래스(롯데면세점 명동본점), 브랜드 연계 퍼스널컬러 진단 및 메이크업 시연(롯데백화점 본점)등이 이어 열린다.

한편 항공, 숙박 등 추가 혜택을 통해 더 많은 외국인들이 한국을 방문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자 한다.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티웨이항공, 이스타항공, 에어서울은 해외발 한국행 항공권을 대상으로 할인을 제공한다. 서울신라호텔, 메이필드 서울,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 강남, 파라다이스 카지노 워커힐은 방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전용 숙박 패키지 출시 및 객실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해당 기간 사전 예약자에 한함). 하나투어ITC, 크리에이트립은 K뷰티와 연계한 특별 기획 상품을 제공한다.

이번 ‘2024 코리아뷰티페스티벌’의 방한 외국인 대상 프로모션 및 체험 프로그램 사전예약 안내 등 전반적인 내용은 행사 공식 홈페이지(koreabeautyfestiva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방문위는 이번 행사를 헤어, 메이크업, 패션 등 K뷰티의 영역을 아우르는 복합 행사로 개최하면서 2024 한국방문의해 캠페인 홍보 및 환대 분위기를 지속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남호철 여행선임기자 hcnam@kmib.co.kr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