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자 읽기] 전염병 연구에 이용된 흑인·노예

국민일보

[200자 읽기] 전염병 연구에 이용된 흑인·노예

제국주의와 전염병/짐 다운스/황소자리

입력 2022-06-23 18:17 수정 2022-06-23 18:51


의학은 18∼19세기 혁명적 진보를 이뤄냈고 공중보건의 시대가 열렸다. 그 바탕에는 제국주의가 있었다. 역사학자인 저자는 세계 각지 문서보관소를 뒤져 제국주의 시대 흑인, 혼혈인, 노예, 식민지 피지배인, 죄수, 군인 등이 전염병 연구와 발전에 어떻게 이용됐는지 상세히 보여준다. 전염병 관련 의학 지식의 기원을 밝히는 책.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