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자씨] 한 사람의 영향력

국민일보 미션라이프

[겨자씨] 한 사람의 영향력

입력 2023-05-29 03:02
  • 미션라이프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파키스탄 출신 여성 말랄라 유사프자이는 여성에 대한 교육을 금기시하는 탈레반 지배 지역에서 자랐습니다. 그는 탈레반이 여성과 아동에 부당한 탄압을 하는 것을 방송을 통해 알렸습니다. 이에 탈레반의 표적이 된 그는 학교에 가던 길에 괴한으로부터 총을 맞았습니다. 두 발의 총알은 얼굴, 또 한 발은 어깨를 관통했지만 어려운 수술과 힘겨운 회복 과정을 통해 그는 기적처럼 살아났습니다. 사건 이후 말랄라를 향한 전 세계적인 응원이 터져나왔습니다. 유엔의 세계교육특사는 전 세계 모든 아동이 학교에 다닐 수 있게 하자는 탄원서를 제출했고 파키스탄에서는 최초의 교육권 법안이 비준됐습니다. 말랄라는 많은 인터뷰와 연설을 이어갔고 2014년 17세의 나이로 최연소 노벨평화상 수상자가 됐습니다.

한 사람이 이룬 업적과 영향력은 실로 위대합니다. 오병이어가 누구의 손에 들리느냐에 따라 엄청난 결과가 나타났듯 믿음의 사람들을 통해 하나님은 위대한 역사를 만들어 가십니다. 한 사람을 통한 기적은 오늘날도 여전히 유효합니다. 믿음을 가진 창조적 소수로 살아가십시오. 감동과 변화를 만드는 한 사람으로 살아가시길 축복합니다.

안광복 목사(청주 상당교회)

많이 본 기사

갓플렉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