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 반 빌보드 CEO “K팝, 국제 엔터사업계 바꿀 힘”

마이크 반 빌보드 CEO “K팝, 국제 엔터사업계 바꿀 힘”

방한 회견 “K팝 미래 매우 밝다… 빌보드 코리아, K컬처 전파 역할”

입력 2024-04-16 04:04
뉴시스

미국 유명 음악지 빌보드가 오는 6월 빌보드 코리아를 론칭한다. 이를 앞두고 한국을 찾은 마이크 반(사진) 빌보드 본사 CEO는 15일 서울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활발하고 급격하게 성장 중인 한국의 음악 시장을 제대로 전달하겠다”며 “빌보드 코리아는 K팝, K뮤직, 더 나아가서는 K컬처를 전파하는 ‘문화 엠버서더’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1월 빌보드는 오는 6월에 창간호 ‘빌보드K Vol.1’ 발행을 시작으로 빌보드 코리아를 한국에 공식 론칭한다는 계획을 밝혔었다. 세계 시장에서 K팝의 영향력이 점차 커지는 상황을 반영한 결정이다. 마이크 반 CEO는 “빌보드 본사는 K팝의 미래가 매우 밝다고 생각한다”며 “빌보드는 K팝이나 K뮤직이 국경을 넘어 국제 엔터사업계의 지변을 바꿀 힘을 갖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빌보드 코리아는 매달 K팝 스타의 디지털 화보를 본사와 함께 발행하고, 또 다양한 소셜미디어를 통해 한국 음악 시장의 면면을 전 세계에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김유나 빌보드 코리아 대표는 “‘빌보드K Vol.1’은 한국뿐 아니라 전 세계에 K팝 스타를 알리는 데 활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진영 기자 young@kmib.co.kr
많이 본 기사